발리의 코워킹 스페이스 (5) – 도조 발리(Dojo Bali)

발리 코워킹 여행의 마지막은 스미냑에서 북쪽으로 약 20여분거리에 있는 짱구라는 마을에 있는 도조 발리(Dojo Bali)이다. 짱구는  최근 발리를 찾는 노마드들 중 덜 붐비는 곳을 선호하는 사람들에게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사진 속에는 베를린의 베타 하우스 창업자도 보인다. 특징 도조 발리에서 걸어서 200m정도만 가면 바로 에코비치다. 에코 비치는 검은 모래의...

발리의 코워킹 스페이스 (4) – 쿰풀 코워킹 스페이스(Kumpul Coworking)

작년, 2015년 2월 CUAsia2016 발리에서 스웨덴 출신의 프로그래머와 인도네시아 출신의 사업개발의 배경을 가지고 있는 부부를 만났다. 그들은 사누르(Sanur)에 코워킹 스페이스를 준비하고 있었고, 기술을 비롯하여 예술, 문화에 관심이 많았다.? 데니스(Dennis)와 페이예(Faye)는 아프리카와 중동지역에서 국제기구와 NGO에서 일을 하면서...

발리의 코워킹 스페이스 (3) – 리빗(Livit)

하이브아레나를 운영하면서 코워커들과 함께 생활하는 시간이 가족과 함께 보내는 시간보다 길다. 재미있는 건 이들과 함께 일하는 공간을 넘어서 함께 산다면, 매일 어떤 재미있는 이들이 일어날까에 대한 기분 좋은 상상을 멈출 수 없다. 이런 비슷한 생각으로 시작한 발리의 코워킹 스페이스 리빗(Livit)을 소개한다. 리빗은 코워킹 스페이스(Coworking Space), 코리빙...

발리의 코워킹 스페이스 (2) – 아웃포스트(Outpost)

하이브아레나의 코워커 중 개발자 한 분도 곧 방콕에서 1개월동안 머물 예정이다. 일에만 집중하기 위해 일을 할 수 있는 공간인 라운지, 수영장, 피트니스 클럽이 다 포함되어 있는 콘도에서 지낸다. 이렇게 일적인 측면에서 생산적인 노마드 삶을 즐기는 사람들의 허브가 되기 위해 발리도 Coworking Space(협업 공간)와 편의 시설이 잘 갖춰진 호텔, 리조트가 협업하거나...

발리의 코워킹 스페이스(1) – 후붓(Hubud)

관광지로 유명한 발리에, 여행과 일을 즐기는 디지털 노마드들이 몰리고 있다. 그 중심에는 발리 코워킹 스페이스의 허브,  후붓(Hubud, Hub-in-Ubud)이 있다.  먹고, 요가하고, 일하라 덴파사 공항(응우라라이 국제공항)에서 택시로 1시간 30분정도 떨어져있는 발리섬 내륙지역에 우붓(Ubud)이 있다. 우붓은 영화 ‘먹고, 기도하고,...

콸라룸푸르의 코워킹 스페이스 – The Co.(더 코)

소셜이노베이션 캠프 아시아 코디네이터인 Andrew와 서울 파트너였던 우리는 2013년부터 인연이 되었고, Andrew의 코워킹 스페이스 The Co KL는 오픈 전부터 기대가 컸던 곳이다. The Co는 싱가폴과 콸라룸푸르 2개의 도시에 있다. [Hello Andrew, The Co의 정문] 콸라룸푸르 스타트업 생태계의 중심  The Co KL은 작년에 열었지만, 창업...

Jobbatical(자바티컬): 기술, 비즈니스 인재들과 기업을 연결하는 서비스

하이브아레나의 커뮤니티 멤버분들 중에는 여행과 일을 즐기는 분들이 많다. 물론 나도 포함이다. 이전 직장생활을 했던 나에겐 일과 여행은 양립할 수 없는 관계… 휴가를 내야만 여행을 갈 수 있었고, 1주일이 넘는 여행은 꿈을 꿀 수 없었다. 1주일 이상의 여행을 하고 싶다면, 일을 쭈욱 쉬어야 했기에. 5년전에 Jobbatical을 알았더라면… 이런 고민에서 시작된 서비스가...

Coworking Travel, Tech Hub London

배경 2010년, 테크 크런치의 에디터인 Mike Butcher와 연속 창업자이자, 커뮤니케이터로 10년이상 활동한Elizabeth Varley는 테크허브를 런칭한다. 테크허브는 기술 기반의 초기 기업을 위해 합리적 가격으로 공간 기반의 커뮤니티를 제공한다. 테크허브는 공동 창업자들이 미디어 중심의 관련 분야에서 오랜 기간 활동하면서 쌓은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다양한...

집이 갖고 싶다고요? 그렇다면 위키하우스! (DIY House)

싱가폴, 런던, 도쿄에 있는 코워킹스페이스를 다니다보면, 대부분은 오픈된 공간에 책상(고정석 또는 미지정석)을 배치한 후 사용한다. 그리고 팀별 회의나 모임을 위해 독립된 형태의 작은 회의실 및 모임공간을 만들어 놓기도 하는데, 이 형태들이 비슷한 모습으로 만들어진 것을 볼 수 있었다. 얼마전 다녀온 런던의 Hub Westminster도 그렇고, 싱가폴의 Silicon...